황선홍 감독 '이겼다'[포토]

입력 2017-08-12 21:06 수정 2017-08-12 21:06


[엑스포츠뉴스 수원, 박지영 기자] 1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7 K리그 클래식' 수원 삼성과 FC서울의 경기, FC서울이 수원 삼성에게 1:0 스코어로 승리를 거두며 4위로 올라섰다.

경기 종료 후 서울 황선홍 감독이 벤치에서 선수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소액 장기연체자의 채무 탕감,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 채무자의 도덕적 해이 및 성실한 상환자의 상대적 박탈감 유발 때문에 채무탕감에 반대 576명 78%
  • 정부가 상환능력의 기준 등을 명확히 제시하고 채무 감면 또는 탕감 정책 시행에 나서야 91명 12%
  • 상환 능력 없거나 신용불량 상태인 사람들이 빚 굴레에서 벗어날 수 있게 채무탕감에 찬성 76명 10%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