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컬투쇼 인스타그램

'컬투쇼' 조권이 도전해보고 싶은 뮤지컬로 '헤드윅'을 꼽았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는 조권, 임철형, 박강현이 출연해 뮤지컬 '이블데드'를 소개했다.

이날 '컬투쇼'에서 조권은 도전 해보고 싶은 뮤지컬이 있냐는 질문에 "기회가 된다면 '헤드윅'을 해보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뿐만 아니라 내게 딱 맞아 떨어지는 캐릭터, 새롭게 해보고 싶은 캐릭터도 연기해보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블데드'는 지난 2003년 토론토에서 초연 이후 2008년 국내에서 첫 선을 보였던 뮤지컬로 샘 레이미 감독의 '이블데드' 시리즈 중 1,2편을 무대로 옮긴 작품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