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 한경DB

올여름 가요계를 점령한 그룹 엑소가 쿼드러플 밀리언셀러를 목전에 두고 있다.

10일 발표된 7월 가온 월간 차트에 따르면 지난달 19일에 발매된 엑소 정규 4집은 총 95만9417장의 판매고로 한국어 및 중국어 버전이 나란히 1, 2위에 등극했다.

이번 앨범은 가온 주간 차트(7월 30일~8월 5일)에서도 디지털 종합 및 앨범 종합 부문 모두 3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음원, 음반 쌍끌이 1위 행진을 이어가도 있다.

더불어 엑소는 이번 앨범으로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42개 지역 1위,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2주 연속 1위, 애플뮤직 종합 앨범 차트 18개 지역 1위, 유나이티드 월드 차트 1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 등 글로벌 음악 차트도 평정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