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구새봄

구새봄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구새봄이 음주운전으로 물의를 일으킨 데 대해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있다”고 사과했다.

구새봄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로 적은 사과문을 게재했다. 구새봄은 이를 통해 “지난 월요일 돌이킬 수 없는 실수를 저질렀다. 단 한 번의 실수가 얼마나 큰 영향을 미치는지 잘 인지하고 있다. 그동안 저를 믿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죄송한 마음뿐”이라고 말했다.
구새봄은 지난 7일 오후 지인들과 함께 술을 마신 후 경기 양주시 송추지하차도에서 자신의 차량을 몰고 운전을 하다가 경찰에 적발됐다. 경기 양주경찰서는 9일 구새봄을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구새봄 SNS에 업로드된 자필 사과문

구새봄 SNS에 업로드된 자필 사과문

구새봄은 “몇 자의 글로 죄송한 마음을 다 표현할 수 없어 더 답답하고 드릴 말씀이 없다”면서 “성숙하지 못했던 저의 잘못을 깊이 반성하고 앞으로 다시는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않겠다. 다시 한 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거듭 사과의 뜻을 밝혔다.

구새봄은 2013년 데뷔해 스포츠 전문 아나운서로 활동하다 올해 프리랜서 활동을 선언했다. 이달 첫 방송을 내보내는 tvN ‘소사이어티 게임2’에 출연할 예정이었다. ‘소사이어티 게임2’ 제작진은 논란의 중심에 선 구새봄의 출연에 대해 “논의 후 정확한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