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가구업체 코아스(대표 노재근)는 업무 스타일에 맞는 사무 공간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쇼룸 ‘플로팅 스케이프’를 2일 개장했다. 서울 당산동에 있는 본사 쇼룸을 개조해 만들었다.

새단장한 쇼룸은 2개층에 걸쳐 약 1026㎡(311평)규모로 조성됐다. 1층은 업무에 필요한 협업 정도에 따라 업무 스타일을 세분화해 16개 오피스 공간을 체험해볼 수 있도록 꾸며졌다. 각각의 오피스마다 개인 공간과 개방된 공간 비중이 다르다. 2층에는 임원실, 강의실, 도서관, 기숙사 등을 재현한 공간이 모델하우스처럼 들어섰다. 각 용도에 맞는 가구들을 직접 경험해볼 수 있다. 노재근 코아스 회장은 “창의적인 사무 공간을 체험해보고 스마트오피스를 조성하는 데 도움이 되기 위해 이번 플로팅 스케이프 쇼룸을 열었다”고 말했다.

조아란 기자 archo@hankyung.com
사회부 경찰팀 조아란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