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호 태풍 노루(NORU)가 제주도 지역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노루는 2일 오전 3시경 중심기압 945 헥토파스칼(hPa)의 매우 강한 중형급의 세력을 유지한체 일본 오키나와 동쪽 약 910km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다.

태풍 노루는 시간당 15km 속도로 북서진하고 있다.

기상청 관계자는 “노루는 일본 규슈 쪽으로 갈 가능성이 가장 높다”면서 “오는 5~6일쯤 제주도 지역에 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태풍 노루의 이동경로는 유동적이라 한반도에 영향을 끼칠지 여부는 4~5일후에나 정확히 알수 있다고 기상청은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