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블리치'가 모바일게임으로 등장한다.

와이디온라인은 일본 애니메이션 '블리치'를 기반으로 한 모바일게임 '라인 블리치: 파라다이스 로스트'를 하반기 일본에 출시할 계획이라고 31일 밝혔다. 장르는 3D 액션 RPG, 출시 플랫폼은 라인이다.

'블리치'는 우연히 사신이 된 고교생 쿠로사키 이치고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2001년 연재를 시작한 이후 '원피스', '나루토'와 함께, 아시아는 물론 전세계적으로 폭넓은 팬층을 확보하고 있는 애니메이션이다.

와이디온라인은 웹툰 원작 모바일게임 '갓 오브 하이스쿨'의 성공으로 검증된 IP 게임 연출력과 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원작 '블리치'의 세계관과 캐릭터를 게임 속에 그대로 녹여낸 완성도 높은 게임으로 개발하고 있다.

특히 '갓 오브 하이스쿨' 이후 대형 IP 확보에 힘써온 와이디온라인은 인기 웹툰 '외모지상주의'와 '노블레스'에 이어 '블리치'까지 신규 라인업으로 추가하며 일본을 비롯한 해외시장 진출까지 노리고 있다. 신작 '라인 블리치'의 국내 출시는 아직까지 미정이다.

또한 와이디온라인은 글로벌 메신저 라인을 통해 현지 시장 진출도 '라인 블리치'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고 있다. 라인은 일본과 동남아시아권에서 매우 높은 점유율을 바탕으로 모바일게임 플랫폼으로 성장하고 있다.

신상철 와이디온라인 대표는 "'라인 블리치'는 자사의 IP 게임 개발 노하우가 집약된 완성도 높은 대작이 될 것이다"라며, "원작의 명성에 걸맞는 최고의 게임이 탄생할 수 있도록 막바지 작업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황대영 한경닷컴 게임톡 기자 yilsim@daum.net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