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종석이 입영통지서를 받았다. 입대일은 8월10일, 앞으로 2주도 남지 않은 시간이다.

28일 스타뉴스는 영화계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이종석이 오는 8월10일 입대하라는 통지서를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종석은 기초군사훈련 후 공익요원으로 복무하게 된다.

이종석은 오는 24일 개봉하는 영화 '브이아이피'의 홍보 일정을 앞두고 있는 상황. 그는 올해 만 30세가 되지 않아 입대 연기가 가능하다.

병무청이 이종석 입영 연기를 허가하면 '브이아이피' 일정을 소화할 수 있지만 불허할 경우 31일 '브이아이피' 제작보고회를 끝으로 입대해야 한다.

이에 YG엔터테인먼트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종석의 입영영장이 나온 것은 맞으나 관련 사안에 대해서는 아직 최종 결정된 바 없다"라고 밝혔다.

이종석은 지난 27일 SBS 사전제작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 촬영을 끝내고 9월 방영을 기다리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