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아는형님

'아는형님' 찬열이 자신의 장래희망을 공개했다.

22일 오후 방송한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그룹 엑소가 출연한 가운데, 찬열이 서장훈 건물 발렛이 꿈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날 '아는형님'에서 찬열은 입학신청서 장래 희망란에 '장훈이 건물 발렛'이라고 적어 이수근의 관심을 받았다.

이에 이수근은 "SM 들어가는 것보다 더 힘들지 모른다"면서 "왜 하고 싶냐"고 물었다. 찬열은 "운전하는 걸 좋아한다. 발렛을 하면 다양한 종류의 차를 운전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이유를 전했다.

이수근은 서장훈에게 "차 하나 사줘라"고 말했고 서장훈은 "나보다 돈 더 많을 것 같다"고 받아쳤다.

이에 엑소는 "우리가 장훈이네로 숙소를 옮기겠다"고 하자 서장훈은 "그럼 내가 너네 차 발렛을 해주겠다"고 말해 폭소를 자아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