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최여진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최여진이 '키스신 일인자'라는 별명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최여진은 이 같은 말에 대해 과거 출연한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를 언급했다.

최여진은 "촬영 당시 내가 덤비고 남자 배우는 나를 거부해야 하는 신이었다"라며 "그 분이 나를 거부해야 하는데 내 키스를 받아주면서 순간 혀가..."라고 말을 잇지 못했다.

이어 최여진은 "너무 당황한 나머지 (키스신 후) 밀고 머리를 퍽 하고 때렸다"라고 당시를 떠올렸다.

한편 이날 최여진은 "공유가 '너 참 신기하게 생겼다'라고 했다. 그래서 '오빠도 외계인 과'"라고 맞받아 쳤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