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룹 다이아 정채연이 18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에서 열린 새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극본 이희명, 연출 백수찬)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여진구, 이연희, 안재현, 정채연 등이 출연하는 '다시 만난 세계'는 열아홉살 청년과 같은 해 태어난 동갑 친구인 서른한 살 여자, 12년 나이 차이가 나는 동갑 소꿉친구 남녀의 판타지 로맨스로 오는 19일 첫 방송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