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강몽땅 여름축제 '2017 하트비트 페스티벌'에서 생활용품, 가전제품 등 참가자들을 위한 푸짐한 경품이 쏟아진다.

오는 7월 22일 오후 6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한강 난지지구 중앙잔디광장에서 열리는 '2017 하트비트 페스티벌'은 호러 이벤트와 음악 축제를 결합한 신선한 포맷의 축제다.

힙합, 일렉트로닉 댄스뮤직(EDM) 공연부터 공포영화, 한강 괴담 등 무더위를 극복할 오싹한 공포체험을 아이들과 함께 즐길 수 있다.
공연에는 일리네어의 수장 도끼(DOK2), 대세 음원퀸 헤이즈, '고등래퍼' 준우승자 최하민(오션검), 미녀 DJ 라나, DJ 크림 등 역대급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해 화려한 무대를 선사한다.

4만9000원의 입장티켓에는 하트비트 페스티벌 공식 티셔츠, 맥주 혹은 포카리스웨트, 안주 크랩킹, 셀트리온 화장품 키트가 포함돼 있으며 12세 부모동반 자녀는 무료로 입장이 가능하다.

순둥이 휴대용 물티슈

또한 현장 한경닷컴 부스에서는 네이버 포스트를 팔로우 이벤트를 통해 순둥이 휴대용 물티슈(20매입)를 선착순 1000명에게 증정한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