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나미 인스타그램 / 사진 왼쪽은 7월15일 게재한 사진 . 오른쪽은 7월5일 게재한 사진.

개그우먼 오나미가 더 예뻐진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15일 오후 오나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행사하기전 비오기전 비올땐 해물파전 라임천재"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미는 베이지 컬러의 원피스를 입고 벤치에 앉아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오나미는 더 커보이는 눈망울과 뽀얀 피부와 최근 유행하는 과즙 메이크업을 해 더욱 예뻐진 미모를 선보였다.

해당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누가 못생겼다고 이야기 할수 있나요" "요즘 너무 예뻐진거 아니에요?" "너무 예쁘다. 청순포텐 터져요" "언니 예뻐요" "점점 예뻐지는 나미신"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