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찬건설이 시공하고 아이엠코퍼레이션이 시행하는 프리미엄 오피스텔 ‘운정 야당역 헤리움’이 13일 모델하우스를 열고 본격적인 분양에 나설 예정이다.

‘운정 야당역 헤리움’은 경기도 파주시 야당동 1050번지에 위치하며 지하 5층~지상 17층 규모로 전용 22~28㎡ 총 335실로 구성된다.

주변에 위치한 다수의 산업단지 종사자가 몰리는 풍부한 임대수요를 지니고 있다는 게 장점이다. 파주 LG 디스플레이 P10공장이 축구장 14개 규모로 오는 2018년까지 구축될 예정이며 약 35만명의 직·간접 고용 효과가 예상된다. 파주 출판단지, 파주 문발산업단지 등의 배후수요도 탄탄하다는 평가다.
경의선 야당역이 도보 5분 거리에 있는 역세권 단지다. 제1·2자유로가 인접해 차량으로 타 도시로의 이동도 수월하다. GTX(수도권광역 급행철도)가 오는 2023년 개통이 예정되어 있고, 향후 지하철 3호선 연장선 구축 시 이에 따른 수혜도 기대된다. 오는 2020년 개통 예정인 서울-문산고속도로와 제2외곽순환도로도 인근을 지난다.

주변에는 이마트를 비롯해 대형아울렛, 메가박스 등 쇼핑 및 문화시설이 구축된다. 운정호수공원이 가까워 자연친화적인 주거생활을 누릴 수 있다.

모델하우스는 경기 파주시 야당동 1074번지(월드타워 2층)에 위치한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부동산팀 이소은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