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지웅_LG트윈스

프로야구 LG트윈스 투수 윤지웅(29)이 음주운전을 하다 불구속 입건됐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10일 윤지웅이 이날 오전 6시 30분께 송파구 신천동의 한 아파트 단지 뒷길에서 술에 취한 채 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 다른 승용차와 접촉사고가 났다고 밝혔다.

현장에 출동한 경찰이 음주 측정을 한 결과 윤지웅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51%로 면허 취소 수준으로 나타났다.

윤지웅은 같은 팀 선배 이병규의 은퇴식에서 술을 마시고 귀가하던 길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1988년생으로 부산공고에 이어 동의대를 졸업한 윤지웅은 지난 2012년 LG트윈스에 입단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