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DB

코스피 랠리에 국민연금공단의 국내 주식투자 수익률도 호조세를 나타냈다.

9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현재 국민연금이 5% 이상 지분을 보유한 277개 종목의 주식평가액은 114조6355억원으로 파악됐다.

이는 작년 말의 95조1433억원보다 19조4922억원(20.49%) 늘어난 수치다.

작년 1년 동안 국민연금이 국내 주식에서 올린 수익률인 12.41%(5% 이상 보유 주식평가액 기준)를 6개월 만에 8%포인트 이상 추월한 셈이다.
삼성전자를 비롯한 대형주의 랠리가 큰 도움이 됐다.

증가분의 절반 가까이가 시가총액 상위주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KB금융에서 나왔다.

삼성전자 주가는 작년 말 180만2000원에서 지난달 30일 237만7000원으로 31.91% 올랐다. 이 덕분에 국민연금의 보유 지분(9.72%) 평가액은 22조8962억원에서 30조2021억원으로 7조3059억원 증가했다.

같은 기간 4만4700원에서 6만7400원으로 50.78% 오른 SK하이닉스의 보유 지분(10.13%) 평가액은 1조6742억원 늘었다.

KB금융 주가는 4만2800원에서 5만7700원으로 34.81% 상승하며 국민연금의 보유 지분(9.79%) 평가액이 6102억원 증가하는 등 이 세 종목의 보유 지분 평가액 증가분(9조5903억원)이 전체 증가분의 49.2%를 차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안녕하세요, 정형석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