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SPORTS

최지만이 양키스에서의 두 번째 경기에서도 홈런포를 가동했다.

뉴욕 양키스 최지만은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홈경기에서 시즌 2호 홈런을 터트리는데 성공했다.

1-2로 끌려가던 4회 말 1사 1루에서 타석에 등장한 최지만은 주니오르 게라와 풀카운트 대결을 벌인 끝에 92.6마일 높은 포심 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양키 스타디움 2층 관중석까지 공을 날렸다.

한편 최지만의 홈런으로 역전에 성공한 뉴욕 양키스는 5회초 현재 3-2로 리드 중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