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학주 '협상' 출연/SM C&C

배우 이학주가 영화 '협상'에 캐스팅 됐다. 손예진의 오른팔로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영화 '협상'은 서울지방 경찰청 위기 협상팀의 유능한 협상가가 자신의 상사를 납치한 인질범과 대치하며 벌어지는 사건을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다.

이학주는 '협상'에서 위기 협상팀 팀원 민우 역을 맡아 협상팀 경위 하채윤(손예진)과 인질범과 대치한다.

2017년 흥행작 '공조'를 통해 화려한 액션을 선보이며 관객들을 사로잡은 현빈은 '협상'에서 피도 눈물도 없는 희대의 인질범 ‘태구’ 역을 맡아 생애 첫 악역에 도전한다.

장르를 넘나드는 흡입력 강한 감정 연기로 주요 영화상을 휩쓸며 충무로 흥행퀸에 등극한 손예진이 경찰청 위기 협상팀 경위 ‘채윤’ 역을 맡아 또 한 번 강렬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협상'은 지난 17일 크랭크인 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