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호·바닥재·벽지 등 5종
LG하우시스는 자사 창호(사진)와 바닥재, 벽지 등 친환경 건축자재 다섯 개 제품이 사단법인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가 발표한 ‘소비자가 뽑은 2017 올해의 녹색상품’에 선정됐다고 5일 발표했다. 구체적으로 수퍼세이브 창호, 지아소리잠 바닥재, 지아벽지 프레쉬, PF단열재, 합성목재 우젠퀵 등이다. 이 중 바닥재와 PF단열재는 4년 연속 선정됐다.

사단법인 한국녹색구매네트워크는 2008년부터 녹색상품 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이 상을 매년 시상하고 있다. 올해는 지난 3월부터 4개월간 전문가 검토, 전국 20여 개 소비자환경단체와 190여 명의 소비자 패널, 소비자 투표단의 평가를 거쳐 녹색상품을 선정했다.

문혜정 기자 selenm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