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보증기금이 오는 19~21일 부산 남구 대연동의 부산창업카페2호에서 ‘2017년 제1회 부산벤처스쿨’을 개최한다.

부산지역 청년창업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기보와 부산시, 부산경제진흥원이 공동 기획한 프로그램이다.

교육 대상자는 제조, IT(정보통신), 바이오융합산업, 4차 산업혁명, 지식문화 분야에서 창업을 준비하는 만 19∼45세 이하 (예비)청년기술창업자(창업 후 3년 이내 포함)로 강좌는 전액 무료로 진행된다. 신청은 11일까지 기보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문혜정 기자 selenmoo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