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에 대비하려는 고객 수요가 늘면서 제습기 판매가 늘었다. (자료 = 롯데하이마트)

롯데하이마트가 장마에 대비하기 위해 제습기를 찾는 고객이 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전국 각지에 비 소식이 이어진 6월27일~7월3일간 롯데하이마트에서 판매된 제습기 매출액은 직전 기간(6월20일~26일) 보다 350% 증가했다.

특히 전국적으로 폭우가 쏟아졌던 1~3일간 제습기의 판매는 직전 같은 요일(6월24일~26일) 보다 530%나 뛰었다.

이에 롯데하이마트는 24일까지 제습기 구매 고객을 대상으로 '포인트 증정 이벤트'를 진행한다. 동일 모델의 제습기를 2대 이상 구매하면 구매 대수에 따라 하이마트 포인트를 최대 10만포인트까지 증정한다.

하이마트포인트는 전국 460여개 하이마트 매장과 하이마트쇼핑몰에서 1만포인트당 1만원처럼 쓸 수 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