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여해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이 7.3 전당대회를 통해 최고위원에 선출됐다.

3일 한국당 전당대회에서는 큰 이변없이 지난 선거 대선후보였던 홍준표 전 경남지사가 당선됐다.

최고위원 4명에는 이철우·김태흠 의원과 이재만 전 대구동구청장, 류여해 수석부대변인이 뽑혔다.

사진 김범준 기자

그중 관심을 끌고 있는 류여해는 자유한국당 팟캐스트 '적반하장'의 진행자이자 한국당 서울시당 당원협의회 운영위원장을 지냈다.

현재 수원대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지난해 12월 자유한국당의 전신 옛 새누리당의 윤리위원으로 활동하다가 올 초 입당했다.

이어 당 수석부대변인, 방송통신심의위원회 2017년 재보궐선거 선거방송심의위원회 위원,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제19대 대통령선거 선거방송심의위원회 위원 등을 맡았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