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불후의명곡

청하가 '불후의명곡' 첫 단독 출연 소감을 밝혔다.

청하는 1일 저녁 6시5분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는 클론 편에 두 번째 순서로 무대에 올랐다.

이날 '불후의명곡' MC 신동엽은 "데뷔 전 가수 꿈꾸던 시절에 '불후의 명곡' 무대에서 뒤에서 댄서로 출연을 했었다"며 청하를 소개했다.

이에 청하는 "울랄라세션 선배님들이랑 댄서로 출연을 했었다"며 "이 무대를 언제 단독으로 설 수 있을까 생각했는데 생각보다 빨리 찾아오게 됐다"고 감회를 밝혔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