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방송화면/쇼미더머니6

'쇼미더머니6' 장용준이 출사표를 던졌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는 '고등래퍼'에 출연했던 장용준이 등장해 주변 래퍼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이날 '쇼미더머니6'에서 장용준은 부담감 속에서 출중한 랩 실력을 선보여 단번에 1차 예선을 합격했다.
장용준은 "물의를 일으킨 것은 굉장히 큰 실수"라며 "사람들을 음악으로 설득시키고 싶단 생각을 했다. 그래서 지원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쇼미더머니6'에는 '고등래퍼' 우승자 양홍원도 등장했다.

양홍원은 “‘쇼미더머니’ 자체에 오기가 생겼다. 과거 출연했을 때 나는 멋이 없었다”며 “하지만 ‘고등래퍼’ 우승 후 자신감이 생겼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양홍원을 본 프로듀서들은 "우승한지 얼마나 됐는데 또 나오냐. 욕심이다", "나보다 잘 나간다"라며 놀라워했고 양홍원은 "시즌4에서 형들이 무서웠는데 이번에 제대로 도전하고 싶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