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술집' 정경호 수영

'인생술집' 정경호가 소녀시대 멤버 수영과의 열애사를 처음 공개했다.

29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는 배우 정경호와 고규필이 동반 출연했다.

이날 두 사람은 소녀시대의 오랜 팬이라며 정경호가 처음 수영을 소개해줬을 때 고규필은 믿을 수 없었다며 설렘을 드러내기도 했다.

정경호는 "지인의 소개로 만났다"라고 하자 MC들은 "자연스럽게 만난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정경호는 "조금은 노리고 들어갔다. 계속 만남을 이어가기 위해 노력했다"고 털어놨다.

5년간 연애 중이지만 정경호는 "아직 긴 시간이 아니"라고 했다. 신동엽은 "소녀시대라서 말하기 조심스럽고 눈치 보이지 않냐"고 물었다.
정경호는 "그분(수영)에게 미안하다. 서너 시간 작품 이야기를 해도 결국 10초 얘기했던 수영 씨 얘기가 나오고 하니까 점점 더 조심스러워진다"라고 밝혔다.

이어 "어제 통화하면서 '그럴 수 있을 것 같아'라고 했더니 '뭘 이제 와 신경 써. 이쁘게 입고 나갔다와'하더라"라고 수영의 반응을 전했다.

정경호의 절친 고규필은 "수영씨가 정말 어른스럽다"라며 "'38 사기동대'를 함께 촬영했다. 나는 여유가 없어 신경을 못썼는데 오히려 그 분이 많이 챙겨줬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정경호는 MC들이 수영의 매력에 대해 묻자 "예쁜 거?"라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