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와이프' 이천희 전혜진

'싱글와이프' 이천희가 아내 전혜진의 해외 여행을 보며 분노를 드러냈다.

28일 SBS '싱글와이프'에는 전혜진이 태국 코사무이 해변에서 여유를 만끽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때 조깅을 즐기던 낯선 외국인이 전혜진에 접근, 아침 운동을 함께 하게 된 것.

이천희는 외국인과 스스럼 없는 스킨십을 하는 전혜진을 보며 감출 수 없는 질투심을 드러냈다. 하지만 이내 "선을 지킨다"라며 "저 정도는 있을 수 있는 일"이라고 말하며 스스로를 다독였다.

한편, '싱글와이프'는 가정을 벗어나 일탈을 꿈꾸는 아내들의 모습을 담은 3부작 예능프로그램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