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보아의 '카모(CAMO)' 프로젝트가 베일을 벗는다.

'카모'는 '위장'이라는 뜻으로, 보아의 새로운 시도를 선보이고자 한 이번 기획 및 곡명에 맞춰 프로젝트명으로 선정했다. 기존 앨범과 달리 별도의 방송 출연 없이 강렬한 음악과 뮤직비디오만을 통해 프로젝트가 공개되는 만큼, 글로벌 음악 팬들의 이목이 더욱 집중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 프로젝트의 음원은 오늘(26일) 오후 6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등 각종 음악 사이트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뮤직비디오도 같은 시간 네이버 TV 및 네이버 V SMTOWN 채널에서 최초 공개될 예정이다.
'카모'는 묵직한 베이스와 신디사이저 사운드에 섹시하면서도 파워풀한 보아의 보컬이 더해진 강렬한 댄스곡으로, 뮤직비디오를 통해 보아의 화려한 퍼포먼스는 물론 페이스 및 바디 맵핑이 어우러진 다채로운 영상미를 만날 수 있다.

더불어 새로운 사랑 앞에서 쉽게 진심을 보여주지 않으려는 여인의 마음을 '카모플라지(Camouflage)'로 표현한 가사가 인상적인 '카모'는 세계적인 프로듀싱팀 더 언더독스(The Underdogs)가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여 기대감을 더한다.

한편, 보아는 오는 7월 12일 후지TV 드라마 ‘다락방의 연인’ OST ‘Right Here, Right Everywhere’(라이트 히어, 라이트 에브리웨어)를 일본에서 디지털 싱글로 발표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