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싱크홀, 사진=방송 캡쳐

25일 새벽 울산 동구 서부동 방어진순환도로에 대형 싱크홀이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30분께 솔밭삼거리 도로에 지름 6m, 깊이 2m 정도의 대형 싱크홀이 생겨났다. 새벽 시간에 발생해 인명피해나 차량사고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관할 지방자치단체는 도로 밑 하수관 파손으로 싱크홀이 발생한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울산 동구청은 싱크홀 발생 원인 조사와 함께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