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YTN

문재인 대통령이 북한의 장웅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과 만났다.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개막식에 참석해 북한의 장웅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을 만나 악수하고 인사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전북 무주 태권도원에서 열린 세계태권도연맹(WTF) 세계태권도선수권대회 개막식에 참석해 미리 도착해 있던 내빈들과 악수를 하던 도중 장 위원과 눈을 마주치고 다가가 10초가량 악수하며 인사말을 주고받았다.

한편 문재인 대통령은 개막식에 함께한 북한의 장웅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과 국제태권도연맹(ITF) 소속 북한 태권도 시범단을 향해 "진심 어린 환영의 말씀을 드린다"며 "태권도에서의 성과가 평창동계올림픽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