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은 기사와 관계 없음

중국 쓰촨성에서 산사태가 발생했다.

24일 국영 신화통신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께 중국 남서부 쓰촨성에서 산사태가 발생했다.

산사태로 흙더미가 마을을 덮쳤고, 40여 가구가 매몰됐다. 이번 사고로 100명 이상이 매몰된 것으로 전해졌다. 통신은 흙더미로 수로 2㎞ 가량이 봉쇄된 상태라고 밝혔다.

산사태는 지난 21일 이후 중국 대부분 지역에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화된 상태에서 일어났다.

정부는 1급 특대형 재난경보를 발령했다. 소방과 공안, 의료인력 등을 파견하고 긴급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