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해피투게더'서 남편과의 연애담 풀어놔(사진=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그룹 'S.E.S' 출신 가수 바다 남편이 화제다.

바다의 남편은 9살 연하의 훈훈한 외모로 지난 3월 결혼 당시 화제를 낳기도 했다.

22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는 배우 명세빈과 가수 바다, 황치열, 정은지가 출연했다.

바다는 이날 9살 연하의 남편과의 연애담을 풀어놔 주목을 받았다. 바다의 남편은 요식업 종사자로 1년여 간의 구애 끝에 바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고 바다는 전했다.

바다는 "결혼 적령기의 여성에게는 하루하루가 소중하다"며 "9살 연하와의 연애는 연애로 끝날 수 있어 고민이 많았다"고 토로했다.

황치열은 바다의 남편에 대해 "바다 씨 브라이덜 샤워파티에 초대를 받아 참석했는데 키도 크고 잘생기신 남자분이 바다씨 남편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바다는 지난 3월 결혼을 올렸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