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대호, 오재원에 한 말이…야구팬 '주목'(사진=KBS N 스포츠 캡쳐)

롯데자이언츠 소속 야구선수 이대호가 두산 베어스 2루수 오재원에게 훈계하는 듯한 장면이 방송카메라에 잡혀 논란이 일고 있다.

2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가 끝나고 이대호가 오재원에게 이야기를 건네는 장면이 방송 화면에 잡혔다.

이날 이대호가 소속된 롯데자이언츠는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시즌 9차전 경기에서 1대 9로 패배했다.

화면 속 이대호는 허리께에 손을 올리고 다소 굳은 표정이다. 이대호의 옆에 같은 팀이었던 최준석도 서 대화를 지켜봐 화제가 됐다.

이대호와 오재원의 대화는 경기 8회 초 상황이 원인이 된 것으로 전해졌다. 오재원이 포스 아웃이 아닌 이대호를 직접 태그해 아웃 처리한 과정에 대해 이대호가 언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야구팬들은 이대호와 오재원의 대화에 주목하는 모습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