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너원 이대휘 / 사진=Mnet 제공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그룹 워너원 멤버 이대휘가 알몸 사진 유출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이대휘의 알몸 사진이 유포됐다고 보도했다.

23일 이대휘 소속사 브랜뉴뮤직 측은 "허위 사실"이라며 보도 사실을 일축했다.

이어 "내부적으로 법적대응 등을 고려하고 있으나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대휘는 브랜뉴뮤직 연습생으로서 '프로듀스101' 시즌2에 참여해 최종 11인에 이름을 올려 그룹 워너원으로 데뷔를 앞두고 있다. 워너원은 7월 '프로듀스101' 콘서트를 마친 뒤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