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호 성추행 루머 법적 조치

강동호 성추행 루머 법적 조치 / 사진 = Mnet

그룹 뉴이스트 강동호(백호)가 성추행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측이 공식입장을 밝혔다.

앞서 한 누리꾼은 온라인 커뮤니티에 과거 강동호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글을 게재해 논란이 일었다. 이 누리꾼은 강동호와 주고받았다는 메신저 캡처 이미지와 통화 음성 등을 함께 업로드했다.

이에 대해 플레디스 측은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당사는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사실 및 악의적인 인신공격성 비방, 댓글, 게시글 및 이의 복사, 유포 등을 통한 확대 재생산 행위 등에 대해 법적 조치를 진행하고 있다"며 "이는 물론 모든 불법 사례에 대해서도 예외 없이 법률적 조치를 취하여 강력히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추후 진행되는 상황에 대해서는 다시 공지하겠다"고 말했다.

< 플레디스 공식입장 전문 >

소속 아티스트 루머 관련 공식 입장 전해드립니다.
안녕하세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당사는 온라인상에 유포되고 있는 당사 소속 아티스트들에 대한 허위사실 및 악의적인 인신공격성 비방, 댓글, 게시글 및 이의 복사, 유포 등을 통한 확대 재생산 행위 등에 대해 법적 조치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는 물론 모든 불법 사례에 대해서도 예외 없이 법률적 조치를 취하여 강력히 대응할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추후 진행되는 상황에 대해서는 다시 공지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