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델 이소라가 "전현무가 한혜진을 엄청 좋아했다"고 폭로했다.

이소라는 지난 21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이 같이 말했다.

이날 MC들은 한혜진과 차우찬 선수의 열애를 언급하며 "오픈하면 귀찮은 것들이 사라진다"고 방송인 전현무를 겨냥해 질문을 던졌다.

김구라는 "전현무가 예전에 아담한 스타일 좋아한다고 했다"고 전현무를 두둔했지만 이소라는 "아니다. 내가 '나 혼자 산다' 스튜디오 갔을 때 전현무씨가 한혜진씨 엄청 좋아했다"고 말했다.

이에 한혜진은 놀라며 "아니, 그 분은 여자를 다 좋아한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