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를 향해 수줍은 미소로 답하는 문가경



구기성 기자 kksstudio@autotime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