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썰전' 방송화면 캡처

JTBC '썰전'에 출연 중인 전원책 변호사가 하차한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21일 한 매체는 전원책이 TV조선에 기자직으로 입사를 위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전 변호사는 매체를 통해 "기자직 입사는 내게 꿈과 같은 일이다. 무리수로 비춰질 지 걱정"이라며 "앵커와 더불어 현장 인터뷰 등을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에 '썰전' 측은 "전원책 하차와 관련해 확인 중"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