벅스, 국내 최초로 2000만곡 음원 확보

입력 2017-06-19 10:57 수정 2017-06-19 10:57
전세계 176개국 음원 공급
FLAC 1000만곡 확보

벅스가 국내 음원 서비스 최초로 음원 2000만곡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 사진=NHN벅스 제공

벅스가 국내 음원 서비스 최초로 음원 2000만곡을 확보했다.

19일 NHN벅스에 따르면 벅스는 지난해 8월 1800만곡을 확보한 데 이어 10개월 새 200만곡을 추가했다.

해외 레이블과 연이어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하면서 글로벌 음원 경쟁력을 갖춘 게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현재 벅스는 전세계 176개국의 음원을 공급하고 있다.
고음질 무손실음원(FLAC)도 1000만곡을 확보하며 국내 최대치를 기록 중이다. 벅스는 2009년 국내 최초로 FLAC 원음 다운로드 서비스를 시작했다.

벅스는 2000만곡 확보를 기념해 △국가별 음악 △내 취향 최신곡 등 신규 기능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이용자는 '국가별 음악' 기능을 통해 각 국가의 인기차트와 최신곡을 확인할 수 있다. 벅스차트 및 최신 음악 메뉴에서 원하는 국가를 선택하면 음악 리스트가 노출된다.

'내 취향 최신곡' 메뉴에서는 글로벌 음원 중 최신 발매된 음악만을 대상으로 매일 다른 20곡의 개인별 추천 음악을 골라준다. 이 기능은 이용자의 감상 및 다운로드 기록, 검색 히스토리 등 사용 패턴을 기반으로 한다.

박희진 한경닷컴 기자 hotimpac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