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영 / 한경DB

배우 한채영이 비에스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었다.

19일 비에스컴퍼니 측은 "배우 한채영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배우로서는 물론 인간적인 매력까지 겸비한 그녀가 더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많이 기대해달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최근 한채영은 중국에 진출해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중화권까지 점령해 글로벌한 스타로 발돋움했다.
이어 올해 초 KBS '언니들의 슬램덩크2'로 예능에 첫 도전장을 내민 한채영은 '걸그룹 프로젝트’'에 참여해 방송에서 최초로 노래와 춤을 선보여 새로운 매력을 뽐냈다.

예능을 통해 그 동안 작품에서 보여주었던 '바비인형' 이미지와는 상반된 털털한 성격과 인간적인 매력을 선보이며 많은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친 그녀는 현재 제 2의 전성기를 누리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한편 한채영과 손을 잡게된 비에스컴퍼니는 이시언, 배유람, 고준 등 다수의 연기파 배우들이 포진된 엔터테인먼트 회사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