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에 폭염 특보… "낮 최고기온 35도까지"

입력 2017-06-19 10:32 수정 2017-06-19 10:32

서울 지역 낮 기온이 32도까지 오른 18일 청계천 모전교 아래에서 아이들이 물장구를 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자료 = 한경DB)

월요일인 19일 오늘 전국에 폭염 특보가 내려졌다.

이미 이날 오전 5시를 기준으로 영남 지방과 강원도 정선에 폭염경보가 발효됐다. 수도권과 호남·충청도·강원도 등 대부분 지역에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폭염경보는 일 최고 기온이 35도 이상으로 이틀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지는 기상특보다. 폭염주의보는 33도가 기준이다.

이날 낮 최고기온은 24~35도로 평년보다 2~7도가량 높을 것으로 기상청은 전망했다. 지역별 낮 최고기온은 서울 32도를 비롯해 대전 33도, 대구 35도, 광주 34도, 울산 31도,부산 27도, 세종 33도, 제주 27도 등이다.

이에 기상청은 낮 기온이 33도 내외로 더운 곳이 많으니 농작물과 건강관리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