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JTBC

‘아는 형님’ 김소은이 귀신 목격담을 공개했다 .

17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배우 김소은과 가수 존박, 황치열이 출연한다.

이번 ‘아는 형님’ 녹화에서 ‘아는 형님’ 멤버들은 김소은에게 “최근 종영한 드라마(우리 갑순이)와 ‘아는 형님’이 동시간 대라 우리 건 본 적 없지 않느냐”고 질문했다. 이에 김소은은 “매번 재방송으로 꼭꼭 챙겨봤다”며 평소 팬이었음을 인증했다.
이어 김소은은 ‘나를 맞혀봐’ 퀴즈를 진행하며, 귀신 목격담을 털어놓았다. 촬영장에 출퇴근할 때마다 장소와 어울리지 않는 남자 아이를 봤다는 것. 그러나 매니저는 한 번도 본 적 없다는 이야기를 들은 후에야 그 아이가 귀신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밝혔다.

당시 함께 촬영하던 배우 조보아도 이를 느꼈다고 덧붙여 더욱 섬뜩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또 차를 타고 이동하면서 자유로의 한 표지판에 거꾸로 매달린 여자 귀신도 봤다는 이야기를 꺼내 멤버들을 더욱 겁에 질리게 만들었으나, 멤버들은 곧 귀신이 아니었던 것이 아니냐며 각종 드립들을 쏟아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