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최고령 스타인 박막례 할머니(71)가 홈쇼핑에 등장한다.

14일 롯데홈쇼핑은 박막례 할머니가 직접 출연해 뷰티 상품을 소개하는 '막례쑈'를 시작한다고 발표했다.
박막례 할머니는 특유의 사투리와 욕설을 써가며 거친(?) 입담을 자랑하는 유튜버다. 젊은층 사이에서 그의 화장법과 일상의 소소한 에피소드가 화제가 되며 채널 구독자만 26만명에 이른다. 박막례 할머니가 올리는 유튜브 영상은 매번 조회수가 수십만에서 100만 이상을 기록한다.

롯데홈쇼핑은 '막례쑈'에서 이데베논 앰플, 시크릿에이지 기미크림 등 뷰티 상품들을 할머니의 거침없는 화법과 솔직한 평가를 곁들여 소개할 예정이다.

박막례 할머니의 독특한 화장법, 스태프들과 옥신각신하는 모습 등을 여과없이 전해 재미를 더할 것이라고 홈쇼핑 측은 설명했다.

'막례쑈'는 롯데홈쇼핑 공식 페이스북과 카카오스토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첫 방송은 이날 오후 10시45분에 한다.

김종영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1인 크리에이티브 문화가 각광 받으면서 상품 시연 영상에도 코믹 요소가 더해지고 있다"며 "막례쑈를 통해 20~30대 젊은 고객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권민경 한경닷컴 기자 kyo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