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바나나_대구는지금 페이스북

대구의 한 가정집에서 열대 과일인 바나나가 열려 눈길을 끌었다.

대구의 소식을 전하는 '대구는 지금'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11일 "일반 가정집에 바나나가 열렸다"는 글과 함께 해당 나무 모습을 공개됐다.

'대구는 지금' 관리자는 "대프리카 이젠 진짜 현실이다. 바나나가 자란다"라면서 "일반 가정집에 이렇게 바나나가 열렸다는데 이젠 솔직히 좀 무섭다. 아열대 커밍순"이라고 덧붙였다.

네티즌들은 "이거 실화냐. 놀랍다", "이제 대구산 바나나 먹을 수 있게되는 건가"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