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리수 미키정 이혼

국내 최초의 트랜스젠더 방송인 하리수와 남편 미키정이 결혼 10년 만에 이혼했다.

12일 한 매체에 따르면 두 사람은 미키정의 사업 실패 후 경제적인 어려움과 성격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최근 이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리수와 미키정은 6살의 나이 차이를 극복하고 지난 2007년 5월 결혼했다.

이후 두 사람은 공식석상에 함께 등장해 부부애를 과시한 바 있어 팬들의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