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보아. '해피투게더' 캡처

조보아가 지상렬이 이상형이라는 발언에 대해 해명에 나섰다.

4일 재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에 출연한 조보아는 최근 '정글의 법칙'에서 지상렬을 두고 이상형이라고 말했던 것에 대해 "이상형이긴 한데 편집이 많이 됐다"고 말했다.

당시 방송에서 조보아는 "지상렬을 만나보고 싶었다"면서 이상형에 가깝다는 취지의 발언을 했다.

하지만 이날 방송에서 조보아는 "'정글의 법칙' 멤버 가운데서 꼽았던 것"이라며 확대 해석을 경계하는 듯한 태도를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조보아의 적극적인 해명에 유재석은 "지상렬이 그 말을 굳게 믿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