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현지시간) 새벽 필리핀 마닐라 국제공항 인근 복합 리조트에서 발생한 총격·방화 사건과 관련해 한국인 남성 1명이 대피 중 숨졌다. 또다른 한국인 3명은 경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필리핀 주재 한국대사관은 사망한 한국인 남성은 40대 중후반 남성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남성은 총격 사건이 일어난 '리조트 월드 마닐라'에서 대피해 휴식을 취하다가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사인은 심장마비로 추정된다.

현지 언론은 이번 사건으로 최소 36명이 숨졌다고 보도했다. 사망자 대부분은 질식사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