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페리아 XZ 프리미엄 / 사진=최혁 기자

소니코리아가 30일 서울 당주동 포시즌스호텔에서 새 플래그십 스마트폰 '엑스페리아 XZ 프리미엄'을 공식 출시했다.

'엑스페리아 XZ 프리미엄'은 세계 최초로 4K HDR 디스플레이 및 960fps의 수퍼 슬로우 모션 비디오 촬영과 재생을 지원하며 퀄컴의 최신 프로세서 스냅드래곤 835를 탑재했다.

최혁 한경닷컴 기자 chokob@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안녕하세요 한경닷컴 최혁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