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25일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안 편성과 관련해 "추경안 작성과 제출을 차질 없이 준비해 6월 국회에서 처리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첫 수석보좌관 회의를 가진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또한, 이날 경제동향 보고를 받고 "가계부채 증가에 대한 대책을 강구해 다음 수석보좌관 회의에서 논의해보자"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