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오쇼핑에서 27일 론칭하는 ‘Ce& Tae Yong’의 ‘캣티튜드(Cattitude) 썸머티셔츠’ 화보. (자료 = CJ오쇼핑)

CJ오쇼핑의 대표 패션 편집샵 셀렙샵(CelebShop)이 'Ce&(씨이앤)' 브랜드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25일 밝혔다.

첫 협업으로 고태용 디자이너와 함께 한 'Ce& Tae Yong(씨이앤 태용)'을 27일 오후 3시40분 셀렙샵 방송을 통해 처음 선보인다. 고태용 디자이너는 CJ 오쇼핑을 통해 'Beyond Closet(비욘드 클로젯)'을 내놓기도 했다.

첫 상품은 'Cattitude(캣티튜드) 썸머티셔츠'다. 고태용 디자이너 만의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에 감각적인 레터링과 위트있는 고양이 캐릭터가 그려진 것이 특징이다.
캣티튜드 썸머티셔츠는 각각 다른 디자인과 색상의 4종 세트로 구성돼 있다. CJ오쇼핑 셀렙샵 방송과 CJ몰을 통해 한정 판매한다. 또 캣티튜드 디자인이 새겨진 휴대폰 케이스, 에코백 등 스페셜 라인의 아이템들도 온라인 편집샵에서 동시 판매할 예정이다.

CJ오쇼핑 셀렙샵은 Ce& 브랜드 론칭에 맞춰 배우 윤균상을 모델로 발탁했다. Ce&은 셀렙샵이 지난해 말 자체 브랜드 '셀렙샵 에디션'을 출시한 이후 두 번째로 선보이는 브랜드다. 캐주얼하고 위트있는 상품을 위주로 소개할 예정이다.

CJ오쇼핑 셀렙샵 담당 관계자는 "고태용 디자이너를 시작으로 셀렙샵은 Ce&을 중심으로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나 브랜드들과의 협업을 통해 차별화되고 감각적인 아이템들을 지속 선보일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더 많은 젊은 고객 확보와 패션 상품의 차별화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