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주치의에 송인성 서울대 교수 내정

입력 2017-05-20 05:42 수정 2017-05-20 05:42

지면 지면정보

2017-05-20A8면

노무현 전 대통령 주치의 지내
문재인 대통령 주치의로 송인성 분당서울대병원 소화기내과 교수(사진)가 내정된 것으로 19일 알려졌다. 송 교수는 2003~2008년 노무현 전 대통령의 주치의를 지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송 교수를 대통령 주치의로 임명하기 위한 절차가 진행되고 있다”며 “확정된 건 아니지만 곧 결정될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송 교수는 경기고와 서울대 의대를 졸업하고 서울대병원 내과 과장, 대한소화기학회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위암 진단 등 소화기 질환 분야의 권위자로 알려져 있다.

김기만 기자 mgk@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